강성조 부지사, 농식품부장관, 지역의원 등 경주∙영천 태풍피해 현장 방문
상태바
강성조 부지사, 농식품부장관, 지역의원 등 경주∙영천 태풍피해 현장 방문
  • 문근원
  • 승인 2020.09.10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농업 피해가 큰 경주, 영천지역 방문...피해상황 점검 및 농가 주민 위로-
- 태풍 피해 농업인에게 실질적인 도움될 만한 지원 건의..신속한 복구 약속-

강성조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9.9.(수) 오후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김석기 국회의원, 이만희 국회의원 그리고 경주시장, 영천시장, 지역 도의원들과 함께 제9호 태풍 ‘마이삭’과 10호 태풍‘하이선’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많은 경주, 영천지역을 방문했다.

농식품부 장관 및 지역의원, 경북도 행정부지사, 시장 등은 경주 벼 도복 피해 현장 및 배 낙과 피해 현장, 영천 사과 도복 피해 현장을 잇따라 방문해 피해현황 점검, 피해현장의 신속한 복구와 지원을 약속하고 피해 농가 주민들을 위로했다.

이날 강성조 행정부지사는 피해 현장을 찾은 농식품부 장관에게 피해 농업인 경영안정을 위한 △농작물재해보험 제도개선 △태풍피해 및 저품위 사과 수매 지원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 지원 ④라원지구 배수개선사업 등 재해피해 농업인에게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원을 건의하였고,

김현수 농식품부 장관도 경북도 피해현장을 돌아보며 복구에 헌신적 노력을 하고 있는 농업인들을 만나 안타까운 마음을 전하고“농식품부 차원의 조속한 피해 복구와 농업인 경영안정을 위해 할 수 있는 최대한의 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가공용 활용이 가능한 낙과는 신속한 수매가 가능토록“농작물 재해보험 손해평가 신속 마무리”등 경북도가 건의한 제도개선 및 건의사항을 신속하고 심도있게 검토 할 것을 약속하였다.

한편 경북도 또한 조속한 시일내 태풍으로 인한 농업피해 복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